블루라이트 차단해서 시력보호하기 f.lux

블루라이트차단 시력보호 프로그램?f.lux

스마트폰과 컴퓨터는 이제 생활에서 뗄래야 뗄 수 없는 필수품 인데요.
스마트폰과 모니터를 하루종일 들여다 보면서 생활하다보면 눈이 뻑뻑해지고 시력이 나빠지는등 눈 건강에 안좋아요.
더군다나?모니터나 스마트폰 화면에 많이 방출되는 ?’블루라이트’ 의 유해성이 밝혀지면서 화제가 되었는데요.
시력저하와 안구건조증, 불면증 등을 일으키는 원인 중 하나라고 해서 논란이 되고 있다고 하는데 이런 이유로 많은 사람들이 스마트폰에 ?블루라이트 차단 필터 어플을 많이 설치해서 사용을 하고 있어요.
PC용 모니터에도 블루라이트를 차단해 주는 프로그램이 있는데요.
오늘은?PC용 모니터 블루라이트를 차단 프로그램?f.lux에 대해 알아 볼까해요.

블루라이트

블루라이트란 가시광선 중에서도 380nm~495nm의 파란 빛을 말하는데요.
블루라이트가 에너지 파장이 가장 높아서 눈의 각막이나 수정체로 흡수되는게 아니고 망막까지 뚫고 들어가서??블루라이트가 나오는 모니터를 장시간 보고있으면 망막의 기능을 저하시켜 시력이 떨어지게 된다고 하네요.
눈이 시리고, 충혈되고 아픈 증상까지 나타난다고 하네요.

f.lux 프로그램은 하루 24시간 동안 색온도를 조절해서?낮에는 밝게 밤에는 눈이 편안하도록 주황색 계열의 화면으로 바꿔주는데요.
먼저?제작사 홈페이지에서 설치프로그램을 내려받아서 설치를 해야해요.

f.lux 내려받기

설치 방법은 일반적이기에 설명을 생략할께요.
설치를 끝내고 실행을 하면 자동으로 화면 색상을 바꿔주는데요.
자동으로?하루를 주기로 주변의 밝기에 따라 ?화면 색온도를 조절하여 눈의 피로를 덜어주어요.
색온도 범위를 조절하고 싶으면 setting을 클릭해서 조절하면 되는데요.
낮일때 최대밝기와 밤일때 최소밝기를 조절해서 원하는 색온도로 변경을 해주면 되어요.
물론 내가 사는곳의?위치 설정을 다시 할 수 있구요. 사는곳의 위치를 대충 입력해 주면 되어요.
그런데 이 프로그램을 사용하는데 한가지 중요한 점은 모니터 자체의 색상(색온도)을 바꾸는 것이기 때문에 사진이나 영상 작업을 주로 하는 분들은 사용하지 않기를 권장해요.
사진과 영상작업을 위해 캘리브레이션을 해둔 모니터를 변형시키면 색상이 틀어지기 때문에 사용하지 마세요.
모니터를 하루종일 봐야하는 일반적인 사용자라면 블루라이트 차단 프로그램인?f.lux를 사용해서 눈의 건강을 지키자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