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앞두고 택배문자 스미싱 조심하세요

택배문자 스미싱

택배문자 스미싱 들어 보셨나요? 민족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선물들 많이 주고받는데 주로 택배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은 만큼 택배 문자 스미싱 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고 해요. 그래서 택배 업계는 추석을 앞두고 비상이라고 하죠? 택배가 제일 많이 오가는 추석이 얼마 남지 않았는데 택배 문자를 사칭해 스미싱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고 해요. 스미싱이란 문자메시지(SMS)와 피싱(Phishing)의 합성어로 문자메시지 내 인터넷 주소를 클릭하면 악성코드가 설치되어 피해자가 모르는 사이에 소액결제 피해가 발생하거나 개인·금융정보 탈취하는 수법을 말하는데요.

택배문자 스미싱

스미싱 대응 방법

추석 전이라 택배 문자가 오면 아무 의심 없이 문자의 링크를 눌러 악성코드가 설치되어 피해를 보게 되는 경우가 발생하니 조심해야 해요. 택배 조회 앱을 개발하는 스윗트래커라는 회사에서 밝힌 내용을 보면 추석을 앞두고 유명 택배 업체를 사칭한 문자를 보내 스마트폰에 악성 코드를 심는 수법의 스미싱이 급증했다고 해요.
택배 알림 문자를 이용한 스미싱은 주로 택배 주소 변경을 유도하며 문자에 첨부된 웹사이트 주소에 접속하도록 유도를 해요. 링크를 클릭하면 자동으로 휴대전화에 가짜 스마트택배 앱이 설치되고 비밀번호가 설정되어 스마트폰을 잠가 버리고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못하게 만들어 버린다고 해요. 그런 다음 해커가 스마트폰을 사용하려면 돈을 내라고 협박을 한다고 하네요.

만약 나도 모르게 주소를 눌러서 악성 앱이 설치되어버린 경우라면 스윗트래커에서 알려준 대응방법이에요. 참고하세요.
이 악성 앱은 기기관리자 권한을 얻기 때문에 바로 삭제가 안 됩니다.
기기 관리자로 체크되어 있는 것을 해제하시고 삭제를 하시기 바랍니다.’라고 알려주고 있어요.

스미싱으로 의심되는 택배 알림 문자를 받으면 웹사이트 주소를 클릭하지 말고 바로 삭제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에요. 실수로 가짜 앱을 다운로드했는데 위의 기기관리자 이런 거 모르겠다 한다면 스마트폰을 초기화해 앱을 완전히 삭제해 야해요. 스마트폰을 잘 모르는 어르신들이 이런 스미싱 문자에 무방비로 노출이 되는데요. 만약 악성 앱이 깔렸다면 당황하지 말고 근처 통신사 대리점에 가셔서 휴대전화를 초기화해달라고 하시면 되어요. 물론 기계치인 여성분도 마찬가지예요.

마무리

스미싱 문자는 조심하는 방법밖에는 없어요. 모두 조심하세요!!!